수험뉴스

내년 국가직 지역인재 9급 170명 선발…역대 최대 규모 2017-01-04 조회수 1273

 

인사혁신처[연합뉴스TV 제공]



인사처, 2017년도 국가직 지역인재 9급 공무원 선발계획 공고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기자 = 정부는 내년에 국가직 지역인재 9급으로 총 170명을 선발하기로 했다.

인사혁신처는 4일 이 같은 내용을 담고 있는 '2017년 국가직 지역인재 9급 공무원 선발계획'을 공고한다고 3일 밝혔다.

지역인재 9급 공무원 선발시험은 전국 특성화고, 마이스터고, 전문대학 출신의 인재를 공직에 채용하는 제도로, 2012년부터 시행됐다. 특히 지역균형을 맞추기 위해 특정 시·도의 합격자 수가 20%를 넘지 못하도록 하고 있다.

올해 선발 인원은 지난해보다 10명 늘어난 170명으로, 역대 최대 규모다. 직군별로는 행정직군 102명, 기술직군 68명 등이고, 세부 직류별로는 일반행정 52명, 회계 20명, 세무 25명, 기계 8명, 농업 10명 등이다.

내년 지역인재 9급 공무원 선발시험은 7월 26일∼28일 원서를 접수한다. 단 원서접수는 개인이 할 수 없으며, 소속 학교에서 자격 요건을 갖춘 학생을 선발해 접수해야 한다.

추천 기준은 관련 학과를 이수하고, 학과 성적이 상위 30% 내에 있으며, 17세 이상이어야 한다. 또 각 학교는 5명까지 추천할 수 있다.

필기시험은 8월 26일에 치러지고, 시험과목은 국어·한국사·영어 등이다. 면접시험은 10월 22일이고, 최종합격자 발표는 11월 3일이다.

최종합격자는 2018년 5월부터 중앙부처에서 6개월 동안 수습근무를 한 뒤 임용심사를 거쳐 9급 공무원으로 임용된다.

jesus7864@yna.co.kr